엄마 이것 좀 해주세요

기억들2010. 12. 20. 07:56@Dcbae
728x90
아이 엄마는 나름의 취미이자 여가 생활, 인터넷 쇼핑을 즐기고 있습니다

혼자 놀던 아이는 다급한 소리로 엄마를 찼습니다
"엄마 이것 좀 해주세요"

"응 ..."
"뭔데? 이리 가지고 와봐~"
'인형같은 건가?' 아이 엄마는 그렇게 생각하고 아이를 기다리며 인터넷 쇼핑을 계속하였습니다


잠시 후 아이가 끙끙대며 들고 온 것은...


(사진) - 화장실 위생 깔판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기억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산타 할배의 조건  (0) 2010.12.24
한 해가 저물어가고 있습니다  (0) 2010.12.20
엄마 이것 좀 해주세요  (0) 2010.12.20
닭의 전쟁  (0) 2010.12.13
벼리의 학예회  (0) 2010.12.13
걷기대회  (0) 2010.10.11
블로그 주인 사진Author@Dcbae
나는 지구별에 불시착한 사차원 화성인, 어쩌면 이곳 지구별에 영영 적응 못 할지도 몰라. 벼리네 가족 블로그로 운영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