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5 - 아침 일기

Posted by byori
2020. 2. 25. 12:28 기억들

기상 후

무부하 런지

무부하 데드리프트 10 X 2 세트

 

아침식단

미니 바나나 한개

삶은 달걀 한개

 

출근시 

9층 계단 오르기

 

중간중간 뜨거운 녹차

 

점심식단

갈비탕 @청개집

 

식사 후

9층 계단 오르기

 

부산에도 코로나19의 공포가 엄습해 오고 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묵혔던 행사하나 처리하다

Posted by byori
2020. 2. 20. 09:31 기억들

묵혔던 일을 하나 처리했다.

나홀로....

전반적인 일을 혼자 한다는 게 외롭고 좀 거시기 하더라.

 

암행으로 나쁜 면모들을 파헤치고 있는데, 당사자들은 그리 대수롭지 않던가 보다.

 

묵묵히 홀로 일을 하는 사람들이 있는가 반면,

시키는 일만 하는 사람이 있었고,

그 시킨 것도 못 해가는 사람이 있었다.

 

간략한 구두 브리핑을 마칠 즈음에, 최고 경영층의 방문이 있었다. 

무슨일인가 보시더만, 공공론적인 회의임을 직감하고 이내 자리를 비워 주신다.

 

나도 내 할 보고는 마친 상황이라, 다른 의제가 나왔지만, 이내 자리를 이동했다.

부정적인 면을 찾아내는 것이 내일의 숙명이다. 

한 번은 이일에 대해 회의적인 감정까지 들었다. 

 

무언가를 해야 된다고 꼬집었지만, 정작 그 일을 혼자 감내해야겠다.

'아무것도 하지 않으면, 아무일도 일어나지 않는다'라는 절감된다.

 

 

있었던 일.

#누군가의_생일.

#퇴사자의_방문

#회식_자리는_유쾌하지않았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기장 대변항 - 환경 정화 할동

Posted by byori
2019. 12. 3. 11:07 기억들

부산 외곽으로 나와 가족들과 환경 정화 할동을 하였다

미리 도착해서 주위를 봤는데 기장 시민들의 생활 의식이 높아서 인지 꽤 깨끗한 환경을 유지되고 있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몇가지 눈에 보이는 점은 개선되고 주위환기가 되어야 할 사항으로 여긴다.

invalid-file

invalid-file

invalid-file

invalid-file

invalid-file


트ㄱ산물인 미역과 반찬거리를 싸게 구입한 것도 또 하나의 즐거움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광역시 기장군 기장읍|대변항
도움말 Daum 지도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작은 여운

Posted by byori
2019. 11. 27. 20:51 기억들

누군가에게 영향을 주고 받는건 사람이  사회를 통해 더 발전함을 뜻한다.

조직내 공통되던 고민에 툴로 활용하게 되었다.

데이터를 다를 때 행과 열을 활용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배열만 잘 맞춘다면 집합된 데이터간 연산도 가능하다.

새삼 학교 수업을 더 잘 들어둘 걸...라는 후회가 든다.

뭐 그래도 배우고 익히면 이 또한 즐겁지 아니한가

 

그럼에도 옹기종기 모여 생각을 더하는 모습이 고맙다.

그 모습에  사람은 역시 사회적인 유기체이며, 존엄스러운 존재이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삶은 문제는 아무것도 이뤄지지 않는다는 것이다

Posted by byori
2019. 5. 9. 23:58 기억들

일상의 일을 적어가기로 하였다. 

늘 바쁜 삶이지만, 기록 거리가 없다. 사실 약간의 게으름을 부려보기로 한다. 반경 20 미터 비관과 비난보다 현상보다 나아갈 방향을 이야기하니 희망이 보인다.

이제 그녀의 이야기를 할 차례

한번의 기대와

한 번의 실망

그리고 다시 걸어본 희망, 더 이상의 기대는 없어 보인다. 

Says "Wrong" again.

어쨌든 내가 말한 바가 틀렸기 바란다.

 

처음부터 먼가를 바랐던 건 아닐까?

'사실 우린 서로의 이름도 제대로 기억 못 해'

 

가상의 번호를 얻은 건 내게 이득 , SMS 정도는 받을 수 있다.  기한이 5월 16일이다. 그날은 그날대로 뭔가가 일어날 것 같다. 

 

새로운 어학을 배우고자 하는 시도도 나쁘지 않다. 

 IT와 어학 할 일이 많군.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블로거 닷컴 로그인 안되는 문제 해결 방법

Posted by byori
2019. 4. 24. 23:17 기억들

블로거닷컴에 로그인이 되질 않았다.

 Google plus(G+)가 더이상 서비스 하질 안해서 일까?

 

 

몇번의 검색으로 다시 로그인을 할 수 있는 방안을 찾을 수 있었다.

그 해결방법을 공유한다.

 

1) 새로운 구글 계정을 만든다.

2)  blogger.com  에 가서 새로운 블로그를 개설한다. (블로그 명,  URL  설정은 말을 안해도 되겠지?)

3) 개설된 블로그에  setting 또는 설정을 클릭한다.

4) 사용권한에서 블로그 작성자에  +작성자 추가를 눌러 기존 사용하던 즉, 로그인이 안되던 계정을 입력하다.

5) 로그인이 안되던 계정으로 전환한다.

6)  Blogger.com에 접속하면 다시 로그인 된 모습을 볼 수 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부끄러운 이야기

Posted by byori
2019. 3. 11. 09:58 기억들

부부 싸움은 칼로 물베기


부부관계는 언제나 복귀될 가능성은 있다.

시작점은 느슨히 출발하였더라도 내안에 불만이 불편함이 쌓여만 갔던 것이다.

그것들이 마침, 위산이 분비되는 상황을 만나 도화선이 되었다.


만 하루가 지난 다음 곰곰히 생각해 보니, 난 참으로 불편한게 많았으며 잘 참아왔었던 것으로 착각했다. 

화의 표출이 나보다 약한 내 가족 구성원에게 향한 것이다. 분노조절이 실패한 것이다. 약한 가족에게 그런 모습을 들어내니 더욱 부끄럽다. 


기분전환이라도 할겸 영화보자는 제안을 했다. 

받아 들여 준다. 

영화는 그저 그런편이지만, 단순 오락성이 아닌 내용이며 후손들이 같이 기억해야 할 소재 인듯 하여 괜찮았다. 교육목적으로 더욱 좋은 소재이다.

누그러진 마음에 따라 누그러진다. 감사할 따름이다.

가상현실 체험이 제공된 탓에 롤러코스터 한번 태웠다. '까르륵'소리에 또한번 얼었던 마음이 녹는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초코렛처럼 달달한 하루

Posted by byori
2019. 2. 13. 21:52 기억들
나와 관련된 곳에 그들이 있었다.

언어는 문화라고 했던가?

생각하는 대로 말하고 말하는 대로 행동하게 되고 행동이 습관을 만들고 습관은 인생 가치관과 철학을 깃들게 한다.

어학를 학습자는 문화가 회사 내에 형성되었다.

테스트로 보는 것인데, 많이도 틀린다. 반성이 되는 순간이다. 이래놓고 거들먹 거렸다니 많이 창피하던 순간이다.

그래도 새로운 자극이 된다.

말만 떠든 나를 잘난 체로 보였을 터 말보단 행동에 더 중점을 두고 실행해야겠다.


감사한 하루는 내내 달달하였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오이는 좋은 간식

Posted by byori
2018. 11. 27. 17:12 기억들

오이 먹는 막둥이​



오이를 와삭와삭 씹는다.
시원한 맛에 즐겨 먹는 막내의 간식이다.
과자처럼 잘도 먹는다.

'기억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부끄러운 이야기  (0) 2019.03.11
초코렛처럼 달달한 하루  (0) 2019.02.13
오이는 좋은 간식  (0) 2018.11.27
걱정 마 모두 잘 될거야   (0) 2018.11.15
공기 청정기야 맑은 공기를 부탁해  (0) 2018.11.14
거주지를 옮겨볼까 생각중  (0) 2018.11.12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걱정 마 모두 잘 될거야

Posted by byori
2018. 11. 15. 10:57 기억들

맑은 날에 먹구름이 한가득 다가 오고 있다.


여느 수능 날처럼 수능 한파가 아닌 이 날씨, 참으로 따뜻함을 느낀다.
모두 고생한 만큼 좋은 결과를 얻기를 바란다.
오늘 모든 것을 쏟아붓고 나오는 수능 시험장 앞에는 그간 응원 해 주신 학부모들의 근심도 덜어지길 희망한다.


'기억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초코렛처럼 달달한 하루  (0) 2019.02.13
오이는 좋은 간식  (0) 2018.11.27
걱정 마 모두 잘 될거야   (0) 2018.11.15
공기 청정기야 맑은 공기를 부탁해  (0) 2018.11.14
거주지를 옮겨볼까 생각중  (0) 2018.11.12
저작권을 헤엄치는 배 한 척  (0) 2018.11.07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