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작 했었어야 했어

직장에서 하는일2019. 5. 11. 08:25@Dcbae

오랜 기간 방치되었던 일은 사용해야 할 때, 막상 닥쳐올 때, 더욱 간절함을 느끼게 된다.

(무언가를) 진작 했어야 했는데...

 

한 달의 두 번의 여행. 

모두 예정에 없던 갑작스러운 여행이었다. 

 

주변인에게 설명할 새도 없이 치고 나가야 했다. 

그러면서 새삼 느끼는 것은 이미 이전에 "했었어야 했는데...."라는 후회다. 

 

화재의 흔적

주변의 그으름. 화학소화기의 흔적...

화재 감지 장치가 탔다. 전기합선이 일어났던 모양이다. 

 

내가 처음이 아닐거야. 나보다 먼저 들어온 친구들이 있을 거야. 

아직 그는 여기에 있는거야

 

블로그 주인 사진Author@Dcbae
우리는 지구별에 불시착한 사차원 화성인, 어쩌면 지구별에 영영 적응을 못 할지도 몰라.